초등참사랑
 

초참에 있는 모든 자료를 검색할 수 있습니다. 제목 내용 작성자 멘트

새로운 소식
초등참사랑 소개
인사 나누기
자료 나누기
아이디ㆍ비밀번호 문의

 

새로운 소식
(초참지기 이영근 : chocham@hanmail.net / 김정순 : leeygkim@hanmail.net)


<초등 따뜻한 교실토론>(에듀니티)
이영근  (홈페이지) 2013-11-05 04:22:56  |  조회 : 1,536

[yes24] http://www.yes24.com/24/Goods/11313979?Acode=101

[알라딘] http://aladin.kr/p/9788929601270

[에듀니티] http://mall.eduniety.net/goods/content.asp?guid=53193

* 제가 쓴 첫 책입니다. 그래서 기분이 참 좋습니다. 쓴 것을 읽으니, 내용도 좋습니다.^^ 그래서 감히 추천합니다.

* 많은 선생님들께서 토론 책을 읽어도, 토론 연수를 들어도, '교실에서 어떻게 하지?' 하는 고민을 합니다. 그 고민을 풀어드리고 싶었습니다. 기존 어느 토론 책에도 없는 교실 토론 방법을 담으려 애썼습니다.

* 삶의 기록입니다. 우리 반 학생들과 우리 아들 토론 모임과 토론하며 겪은 토론의 기록입니다.

* 토론 책이지만 토론이 아니더라도 아이들과 공부하는데, 사는데 도움이 될 이야기도 함께 담았습니다. (이영근 드림)

 

[홍세화 선생님이 써 주신 추천사입니다. 참 고마운 말씀을 해 주셨습니다. 이번 1쇄에는 넣지 못했습니다. 2쇄부터 들어갈 예정입니다.]

 

<우리 아이들은 암기하는 기계가 아니다. ‘생각하는 사람이다. 지금껏 우리 학교에서는 토론과 글쓰기 교육은 거의 하지 않고 주로 문제풀이와 주입식 암기 교육을 해왔다. 우리 아이들을 생각하는 사람으로 대접하지 않은 것이다. 아이들에게 자기 생각을 논거와 함께 갖도록 하는 데 있어서 토론만큼 바람직한 게 없다. 게다가 아이들이 토론을 즐겨하는데 하지 않을 이유가 무엇인가. 부디 많은 교사가 이 책과 만남으로써 이영근 선생의 실사구시적 토론 교육의 경험을 공유하고 실천에 옮기길 두 손 모아 빈다. 또 자녀가 자기 생각의 주인이 되기를 바라는 학부모에게도 일독을 권한다. 세계에서 가정교육이 가장 뛰어나다는 평을 듣는 유대인 가정에서 부모가 자녀에게 가장 자주 던지는 질문이 네 생각은 뭐냐?”라고 한다.> - 홍세화

 

초등참사랑 형제 사이트이면서, '감동이 있는 초등학급경영'(티처빌) 원격연수를 같이 만들었던 예은이네 허승환 선생님이 써주신 추천사입니다. 책 뒤표지에 있습니다. 소중한 글 써주신 허승환 선생님, 고맙습니다. 

 

 

< 도서정보 >
출판사 : 에듀니티
저 자 : 이영근
출간일 : 2013년 10월 30일 

요즘 토론이 대세다. 불확실한 미래를 살아가야 하는 우리 아이들에게 생각할 줄 아는 능력, 표현하는 능력이 강조되면서 우리 아이 교육에 토론만한 것이 없다고 여기저기서 강조한다. 하지만 어려서 토론 경험이 적고 기껏해야 TV에서 보는 정치토론 정도만 봐 온 어른들은 우리 아이들에게 토론 교육을 시키기가 두렵다. ‘토론’ 하면 왠지 치열하고, 어렵고, 긴장해야 할 무엇이라는 생각만 들고 무엇부터 어떻게 해야 할지 막막하다.

이 책은 막막하지만 교실에서 토론 교육을 이끌어야 하는 교사나 삶을 살아가는 힘을 토론으로 키워 주고 싶은 부모들에게 ‘토론의 모든 것’을 알려 준다. 초등학교 교사이자 초등토론교육연구회를 이끌며 오랫동안 토론을 공부해 온 이영근 선생이 지난 몇 년 동안 5, 6학년 반 아이들과 토론을 하고, 자녀와 또래 친구를 묶어 매주 토론한 경험을 이 책 속에 녹여 담았다.
토론의 논제를 만드는 법부터 토론의 요소인 입안과 반박, 교차조사와 교차질의, 마지막 주장 등을 하나하나 살핀다. 대회 토론에서 볼 수 있는 다양한 토론의 형식들을 소개하고, 우리 아이들의 삶이 펼쳐지는 교실 특히, 초등 교실에서 쉽게, 자주 적용할 수 있는 교실토론 방법을 구체적으로 알려 준다. 협동학습을 활용한 토론 방법부터 독서 토론까지 토론 교육에 필요한 정보가 모두 들어 있다. 경험과 오랜 공부에서 나온 정보들은 무척 충실하다.

또한 이 책은 차갑고, 이성적이고, 서로 지지 않으려는 토론이 아니라, 따뜻한 토론을 담고 있다. 토론을 무척 재미있어 하는 아이들과 교사가 이끄는 교실 풍경이 진지하고 따뜻하게 펼쳐지고, 토론을 ‘대회’가 아니라 ‘교실 문화’로 만드는 과정이 담겼다. 저자는 상을 받기 위한 토론이 아니라 삶을 가꾸는 토론, 부자 학생들만 배우는 토론이 아니라 누구나 교실에서 쉽게 배우는 토론이 되도록 교사와 학부모가 스스로 공부하여 토론을 나누기를 진심으로 바란다. 제목처럼 ‘따뜻한 교실토론’ 즉, 상대를 존중하는 토론, 말만 잘하는 것이 아니라 삶으로 이루어지는 토론, 함께 성장하는 토론이 수시로, 많은 교실에서 일어나기를 바란다.

 

 

저자 : 이영근

현재 군포양정초등학교 참사랑땀반에서 ‘아이들이 사랑하고 아이들을 사랑하는 선생’으로 살려고 애쓰고 있다. 1999년부터 학급 경영 누리집 ‘초등참사랑’을 운영하며 초등교육 현장에서 아이들과 함께하는 교실을 만드는 데 도움을 주고 있다. 2004년부터는 한국글쓰기교육연구회에서 공부하며 자신의 삶도 가꾸고 아이들이 삶을 가꿀 수 있는 방법을 연구하는 선생으로 살고 있다. 2007년부터 동학년 공부 모임 ‘으뜸헤엄이’를 꾸려 아이들을 가르치는 선생, 성장하는 선생 모임을 이끌고 있다
. ‘우리아이토론’으로 아들의 친구들을 모아서 토론하고 있으며, 부모들이 내 아이 토론을 지도할 수 있도록 ‘우리아이토론 지도자 과정’을 마을에서 열고 있다. 또 여러 선생님들과 토론을 함께 공부하며 실천하고 나누기 위해 ‘초등토론교육연구회’를 만들어 ‘토론은 삶이다’라는 가치를 교육 현장에서 나누고 있다. 전국 어린이들이 쓴 일기를 모아 (놀고 싶다), (이빨 뺀 날), (비교는 싫어)(우리교육)를 엮었다.

 

 

들어가는 글 재미있는 토론, 따뜻한 토론

1강 토론이란
토론과 토의 / 토론하면 좋은 점 / 토론의 원칙 / 토론의 윤리

2강 논제 만들기
논제의 특징 / 논제의 종류 / 교실토론에서 고려할 점 / 논제를 찾는 과정

3강 토론의 요소
입안 / 반박 / 교차조사, 교차질의 / 마지막 주장과 작전 시간 / 평가

4강 토론의 형식
링컨-더글러스 토론 / 의회식 토론 / CEDA 토론 / 칼 포퍼 토론 / 퍼블릭 포럼 디베이트

5강 교실토론
교실토론의 어려움 / 교실토론이 잘 이루어지려면 / 교실토론 차례

6강 참사랑땀반의 토론 이야기
1 : 1 토론(짝 토론) / 2 : 2 토론 / 3 : 3 토론 / 4 : 4 모둠 토론 / 학급 전체 토론 / 교실토의

7강 협동학습을 활용한 토론 방법
창문 구조 / 신호등 토론 / 회전목마 토론 / 피라미드 토론 / 모서리 토론 / 가치수직선 토론 / 브레인라이팅 토론 / PRP-CON 토론 / 패널 토론 / 원탁 토론

8강 독서 토론
미리 알기 / 참사랑땀반의 독서 활동 / 독서 토론 차례 / <스갱 아저씨의 염소>로 토론하기 / <돼지책>으로 토의하기

9강 교사 일기
논리, 학생들에게 참 힘든 거구나 / ‘친구의 잘못을 선생님에게 일러야 하다’는 논제로 토론하기 / 토론이 삶으로 이어지도록

나가는 글 토론이 대회가 아닌 교실 문화를 자리 잡기를

 

 

‘들어가는 글’에서
저는 우리 교실에서 하는 토론이 ‘따뜻한 토론’이길 바랍니다.
‘따뜻한 토론’이란 첫째로, 상대를 존중하는 토론입니다. 생각이 다름을 받아들이고 상대를 존중할 수 있어야 합니다. 기성세대가 상대를 인정하지 않는 모습을 보이는 까닭은 토론 경험이 적어서 그럴 겁니다. 그래서 우리 학생들에게 토론 경험을 많이 주어야 합니다. 내 주장을 힘주어 펼치지만 상대를 따뜻한 눈으로 바라보고, 상대 주장을 열린 마음으로 들을 수 있어야 합니다. 물론 교실에서 이런 토론이 잘 일어날 수 있으려면 서로 보듬는 학급문화가 바탕이기는 합니다.
두 번째로, ‘따뜻한 토론’이란 삶과 하나 되는 토론입니다. ‘말만 잘한다’, ‘말과 행동이 다르다’는 말을 흔히 하는데, 우리 교실 토론에서는 버려야 할 모습입니다. 토론하다 보면 말 잘하는 학생이 참 많습니다. 그런데 말 잘하는 학생들이 모두 자기가 한 말처럼 행동하는 건 아닙니다. 말과 행동이 함께 하지 못하는 것이죠. 이게 그 학생만의 문제일까요? 아닙니다. 어른들이 토론에서 논리, 승리만을 내세우기 때문입니다. 토론은 대회가 아닌 삶 속에서 일어나야 합니다. 또 토론으로만 끝나는 것이 아니라, 교육으로 이어져야 합니다.
세 번째로 ‘따뜻한 토론’이란 함께 성장하는 토론입니다. 교실에서 하는 토론이라면 더 그랬으면 합니다. 교실은 공동체입니다. 모자라면 함께 채우고, 조금 더디면 손잡고 함께 걸으며 함께 커 가는 교실 공동체이면 좋겠습니다. 교실에는 토론을 좋아하는 학생들과 학습 능력이나 자신감이 부족하여 토론을 힘들어하는 학생들이 함께 있습니다. 모두가 함께 성장하며 토론하도록 도와야 합니다. 자료를 함께 준비하고, 서로 격려하며, 서로에게 손뼉 치며 힘을 주길 바랍니다. 그래야지 토론이 교실에서 제대로 꽃을 피웠다고 할 수 있습니다.

1강 ‘토론과 토의’에서

토론은 학급 운영에서 갈등을 풀고 생각을 깊게 하는 구실을 한다. 많은 교사들이 “선생님, 청소나 급식 같은 학급운영으로 토론하려니 걱정이 돼요. 토론에서 반대가 이기면 하지 말아야 하잖아요.” 하고 걱정하는 경우가 있는데, 이것은 토론으로 문제 해결을 할 수 있다는 오해에서 나온다. 토론은 단지 논리의 싸움으로, 토론에서 찬성이 이겼다고 찬성을 따를 것이 아니다. 토론을 잘하는 학생은 찬성이건 반대건 다 이길 수 있다. 만일 이런 주제에 대해 우리 반이 어떻게 할 것인지 정할 것이라면 토론과 별개로 토의 시간을 가져야 한다.

• ‘토론 ‣ 토의’ 예
4월부터 교실에 학생들이 모자를 쓰고 오기 시작하였다. “여러분은 모자를 쓰는 것에 어떻게 생각하나요?” 하고 묻으니 의견이 나뉘었다. 그래서 논제를 ‘교실에서 모자를 쓰도 된다.’로 잡아 토론하자고 제안하였다. 토론 과정에서 교실에서 모자를 썼을 때 불편한 점이나 공부에 집중하기 힘들다는 이야기가 자기들 말로 나왔다. 더 나아가 해결 방법까지 스스로 말하였다. 이렇게 두세 번의 토론하고서 ‘우리 반은 모자 쓰는 걸 어떻게 할까요?’로 토의하니, 토론에서 나왔던 이야기를 바탕으로 자기들이 지킬 수 있는 약속을 스스로 만들었다.

1강 ‘토론의 원칙’에서

“희문아, 너 왜 학교에서 하라는 복습장을 하지 않니?”
“복습장 할 시간이 없어요.”
“왜?”
“수업 마치고 학원 가야 하고, 학원에서는 숙제를 많이 내 주거든요.”
“그래? 그래도 복습하는 버릇은 들이는 게 좋아.”
“네. 노력해 볼게요.”
선생님이 학생이 자기 의견을 내세울 기회와 시간을 주며 이야기를 나누는 위의 경우도 토론 상황이라고 볼 수 있다. 토론은 논제에 찬성과 반대로 나눈 두 편이 서로 상대를 이기기 위해 논리로 펼치는 시합이다. 축구나 야구 같은 시합과 마찬가지로 토론에서는 서로에게 기회와 시간을 균등하게 갖는 것이 기본이다. 시합에서는 규칙이 제대로 지켜져야 한다. 그리고 그 규칙은 참가하는 팀에 똑같이 지켜져야 한다.

선생님 : 자, 그럼 ‘초등학생에게 시험이 필요하다’로 토론할 테니 자료를 찾아보세요.
수민 : 그럼 전 시험이 필요하다는 찬성을 준비할게요.
희문 : 저는 시험이 없어야 한다는 편이요.
선생님 : 둘에게 미안하지만 찬성과 반대 모두 준비하도록 하세요.

선생님은 수민과 희문에게 하고 싶은 것이 있는데도 찬성과 반대를 모두 찾게 했다. 찬성과 반대를 모두 알아보면 논제에 대한 자기 생각을 더 부드럽고 다양하게 할 수 있기 때문이다. 토론에서 찬성과 반대는 모두 나름의 근거가 있고 어느 쪽이든 틀린 것은 아니라고 하였다. 찬성과 반대를 모두 준비하고 토론할 필요가 있다. 토론은 이렇게 서로의 주장이 다르더라도 그 주장과 근거를 모두 살펴볼 가치가 있다는 것에서 시작한다.




번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공지  권한,파일 다운: 쓰는데 어려울 때) 이렇게 해결하세요.    이영근 2006/08/30 3474
678  <학급 회의 더하기>(현북스, 이영근)    이영근 2018/01/12 402
677  <토론이 좋아요>(에듀니티)    이영근 2018/01/12 333
676  '2017 새학년 맞이 배움터'를 엽니다.    이영근 2017/02/07 984
675  <초등학급운영 어떻게 할까?> 초등참사랑 이영근 선생님의 행복한 교실 만들기    이영근 2016/03/23 1197
674  초참배움터- '첫날 첫 만남' 그리고 '학급운영, 어떻게 할까?' (2/27)    이영근 2016/02/16 1023
673  [원격연수] 참·사랑·땀으로 자라는 아이들-초등학급경영  [1]  이영근 2015/07/12 996
672  <와글와글 토론 교실>(우리교육) _ 학급자치로 가는 첫걸음    이영근 2015/02/13 910
 <초등 따뜻한 교실토론>(에듀니티)    이영근 2013/11/05 1536
670  원격연수) 초등참사랑의 교실 속 토론 이야기    이영근 2013/09/10 1341
669  입시를 이겨내는 힘_초등학교에서 갖출 것  [1]  이영근 2015/04/17 712
668  2015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2]  이영근 2014/12/31 466
667  한겨레신문) 10개 꼭지로 보는 1년간의 학급 모습    이영근 2014/03/25 1501
666  [새 책] 참사랑땀으로 자라는 아이들    이영근 2014/03/19 1175
665  (신문기사) 노래로 하루 시작 토론·체험학습.. 아이들 감성 '쑥쑥'    이영근 2014/04/14 1108
664  초참지기가 엮은 책을 소개합니다.    이영근 2012/08/17 1585
663  세월호) 학생, 선생님, 탑승객에 기적을 빕니다.    이영근 2014/04/19 834
662  참 좋은 내용이라 함께 나눕니다. (웹진)새학교넷 창간호    이영근 2014/04/14 1135

1 [2][3][4][5][6][7][8][9][10]..[38]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mnetv

교실자치로 가는 첫걸음


참사랑땀반 학급살이


따뜻한교실토론 길잡이


어린이 학년별 일기 모음



초등참사랑은 1999년 처음 열었습니다. 꾸려가는 사람은 초등학교 선생으로 이영근ㆍ김정순입니다. 아이들을 사랑하고 아이들이 사랑하는 교사로 행복한 교실을 꿈꿉니다. 초등참사랑 운영자로, 참사랑땀반ㆍ다사랑반 담임으로 더 올곧게 살려 애쓰고 있습니다.
(010-5508-9323)
chocham@hanmail.net